⊙ 진짜 커버/스토리

* 이 글은 2012년 2월 2일 발행해 2012년 2월 13일 업데이트 후 종료했습니다.

지난해는 정말 뭐하며 지냈는지 모르게 지나가버렸습니다. 매년 하던 그래미 이벤트도 하지 않고 지나가버렸네요. 그래서 올해는 어제 글 하나 올린 기념으로 매년 하던 연례행사 한번 해봅니다. 그래미 시상식의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는 주요 부문 General Field 후보를 보고 수상자를 예측하는 이벤트입니다.

 


방식:
간단합니다. 댓글로 4개 부문 수상자라고 생각하는 이름을 적어주세요. 그러면 본문에 업데이트해놓겠습니다. 비밀댓글 응모도 가능하지만 공정한 심사를 위해^^ 공식 응모에서는 제외합니다.

자격:
매번 왔는데 새 글이 없어서 허탕 치고 가시던 분들, 아직 RSS 리더에 제 블로그를 등록해 새 글이 뜨면 달려와주시는 분들, 오다가다 들르신 분들, 검색해보다 우연히 들렀는데 재미있겠네 싶어서 해보고 싶은 분들, 모두 가능합니다.

기간:
시상식이 미국 로스앤젤레스 시간을 기준으로 2월 11일 오후 8시에 열리는데 시차 고려하기도 귀찮으니까 그냥 우리나라 시간으로 2월 10일 오후 11시 59분 댓글까지로 하겠습니다.

이벤트 상품?
시디는 둥그니까 자꾸 굴려보다보면 집안 여기저기에서 정말로 굴러다니게 됩니다. 그런 시디를 잡히는 대로 주섬주섬 챙겨 보내드리겠습니다. 다 별 것 아닌 것들이지만 그래도 혹시 압니까? 그 가운데 사려고 찜해놨는데 아직 못산 시디도 있을지^^ 네 부문 모두 맞춰야 합니다. 75% 예상 성공! 이런 건 안됩니다.

아래 리스트를 보고 예상해보세요.

2012 54th GRAMMY AWARDS General Field Nominees

올해의 레코드 RECORD OF THE YEAR
winner!! Adele <Rolling In The Deep> ★
Bon Iver <Holocene> ☆
Bruno Mars <Grenade>
Mumford & Sons <The Cave>
Katy Perry <Firework>

올해의 앨범 ALBUM OF THE YEAR
winner!! Adele / 21 ★
Foo Fighters / Wasting Light ☆
Lady Gaga / Born This Way
Bruno Mars / Doo-Wops & Hooligans
Rihanna / Loud

올해의 노래 SONG OF THE YEAR
winner!! Adele <Rolling In The Deep> ☆
Kanye West feat. Rihanna <All Of The Lights>
Mumford & Sons <The Cave>
Bruno Mars <Grenade> ★
Bon Iver <Holocene>

신인상 BEST NEW ARTIST
winner!! Bon Iver
The Band Perry ★
J. Cole
Nicki Minaj
Skrillex

[참여하신 분]
일단 저부터 whitⓔryder ★ | clotho님 ★  | 화이트퀸님 ☆ (별 색깔 맞춰드렸습니다^^) | mikstipe님 | 겟롹님은 편안한 초록


[update]

1. 올해 이벤트도 벌써 끝나는 분위기인데요. 올해의 노래에서 다 틀려버렸습니다~올해의 노래와 신인상을 차례대로 맞춰주신 화이트퀸님의 선전을 빌었습니다만, 다른 부문에서 음악적 지지 아티스트를 선택하는 바람에, 이번에도 모두 틀려버렸습니다.

2. 아마 올해 네 부문 수상자를 맞춘 분들, 꽤 될 겁니다.
저는 아델을 무척 좋아합니다. 2011년 플레이리스트 제일 처음에 아델의 <Rolling In The Deep>을 선택했다는 것 기억하시죠?^^ 아델이 모두 받았으면 좋겠지만, 그래도 주요부문을 모두 몰아주리라고는 생각하지 못했습니다. (전체 여섯 개 부문 노미네이트되어 여섯 개 상을 탔습니다.) 그 일이 실제로 일어나버렸습니다. ㅋ
본 이베어는 수상하면서 뒷머리 슥슥 긁지 않았을까 싶고요. (내가 신인이라니!!! 이러면서요.)

3. 아무튼 올해에도 CD들이 주인을 찾지 못하고 방바닥을 굴러다니겠네요^^
이벤트 같지 않은 이벤트 참여해주셔서 고맙습니다.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 잠깐! 나와 당신의 아주 작은 개인정보라도 들어가야 한다면 반드시 비밀글에 체크한 후 댓글 남겨주세요.

비밀글 모드

  1. 그 어느때보다도 쉬운 예측(?)이 아닐까 생각하고 있는데요. ㅋㅋ

    일단 저는 레코드, 앨범, 노래는 모두 whiteryder님과 같습니다.
    다만 올해의 신인으로 저는 Bon Iver를 꼽고 싶네요. 근데 이 친구는 왜 신인 후보로 올라갔는지가 의문이기도 하지만요. ㅎㅎ
    2012.02.02 09:40
    • 멈포드 앤 선스 때문에 다들 예상이 망할 수도 있어요^^
      본 이베어는 아마도아마도 첫 앨범이 자기가 만들어 배급한 거라 그럴 거라고 봐요. 53회 때 신인상은 앨범 세 장이나 낸 Esperanza Spalding이 받았잖아요 ㅋ
      2012.02.02 12:30 신고
  2. 이런... 신인상 빼고는 저도 겹치는데요 --;
    물론 결과는 두고봐야하는거지만, 신인상은 사실 한 번도 못 들어본것들이라...
    올해의 앨범에서 약간 고민이 되긴한데... 10일 전에 다시 정정해서 도전해볼께요 ^^
    2012.02.04 23:20
    • 동네사람들 공지 :
      아~ 아~ 참여율이 저조합니다~ 서둘러 참여해주시기 바랍니다~

      그런데 2년 전에도 좀 들어보고 하겠다 하고 패스하지 않았어요?
      찾아보기 귀찮아서 안찾아볼래요^^
      2012.02.05 12:39 신고
    • 그랬나요? ^^? 그때도 바쁘다는 핑계였을지도...
      신인만 조금 들어보고 정해볼께요 ^^
      2012.02.05 14:18
    • 넉넉히 듣고 10일에 딱 결정해주세요~

      지난번에도 그랬는데 신인상에서 다들 와르르 예상이 무너졌으니까
      천천히 들어보세요. 다른 부문은 반반 정도의 확률인데 신인상은 이번에도 애매해요^^
      2012.02.05 15:08 신고
  3. (평균 25~50% 맞추는 수준이지만) 저도 참여합니다 ㅎㅎㅎ
    올해의 레코드 Bon Iver
    올해의 앨범 Foo Fighters
    올해의 노래 Adele
    올해의 신인 Bon Iver
    2월엔 그래미랑 브릿 어워즈 보는 게 큰 재미가 되어 버렸네요.
    2012.02.05 12:48
    • 이럴수가.....
      저랑 같은 예측이 하나도 없어요!! ^^

      라고 적었는데 다시 보니까 올해의 노래는 같네요 ㅋ
      라고 적고 다시 봤는데 다 달라요 으핫...
      정신이 하나도 없네요.
      2012.02.05 12:54 신고
  4. 전 Clotho님과 예상이 똑같아지네요...ㅋㅋㅋ
    2012.02.06 08:58 신고
  5. 올해의 레코드, 앨범, 노래는 까망 빨강 파랑별과 일치합니다. 저역시 ^^
    신인상부분은 The Band Perry로 하겠습니다.(점점 컨트리풍이 편안해지네요)
    2012.02.07 00:35
    • 오옷. 저랑 일치.
      다른 부문은 그냥 우리끼리 확정시키고 그래미는 신인상만 뽑으라고 해야겠어요! ㅋ
      2012.02.07 01:16 신고
  6. 이벤트 당첨? 보단 시상식전 갈라쇼 예정이던 휘트니가 사망했다는 소식이 더 우울한뉴스였습니다.
    이 우울함을 이벤트참가상이라도 신설?해서 주세요~
    2012.02.13 23:17
    • 슬픈 소식인데, 적을 말이 별로 없어서 그냥 넘어갔어요. 연말 되면 또 잊고 살 테지만 지금은 아쉽지요.그래도 음악을 남겨놓고 갔으니까 며칠 그걸 들으면 좋은데, 벌써 바빠지는 시간이 와서... 으흑......
      특별히 겟롹님에게는 참가상 당첨!으로 해서 굴러다니는 시디들 몇놈 붙잡아두겠습니다!
      2012.02.13 23:24 신고
  7. 설마... 미국적인 그래미가 영국 출신의 젊은 아델에게 주요 부문을 몰아주겠어? 라고 생각했는데... 틀렸네요 ㅜㅜ 특히 올해의 레코드 예상은 정말 무리수였네요 ㅎㅎㅎ 브릿 어워드 예상을 해봐야겠어요.
    2012.02.14 01:36
    • 그러게나 말입니다.
      저도 그렇게 생각해서 한 부문 쯤은 미국에 넘겨주지 않을까 했는데.
      좋아하는 아티스트가 상을 다 타버려서 좋긴 하지만
      너무 몰아주니까 흥미가 떨어져요 ㅋ
      2012.02.14 12:56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