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짜 커버/스토리


Katy Perry 「One Of The Boys」(EMI, 2008)

케이티 페리 Katy Perry의 2008년 앨범. 2001년에 본명 Katy Hudson으로 첫 앨범을 발표했지만 「One Of The Boys」를 첫 앨범으로 봐도 된다. 이 앨범으로 도발과 발랄과 진지와 파격의 중간지점을 제대로 포착해낸 케이티 페리 스타일 팝을 선사하면서 팝의 중요한 흐름 가운데 하나가 되는데......

이 앨범 커버는 스탠리 큐브릭 감독의 영화 '로리타'의 스틸컷을 흉내낸 커버다.
※ 링크에서 확인하세요. [사진 확인하기]

좀 더 구체적인 설명 하나를 가져오면

Popular Music about the novel
    In the title song of her mainstream debut album, One of the Boys, Katy Perry says that she "studied Lolita religiously", and the cover-shot of the album references Lolita's appearance in the earlier Stanley Kubrick film. Perry has admitted on multiple occasions to a fascination and identification with the Lolita character and concept. However, the song's lyrics connote a cautionary attitude towards boys as a consequence of reading the novel.  - from WIKIPEDIA






Katy Perry 「Teenage Dream」(EMI, 2010)

그리고 2년 뒤에 발표한 두번째 앨범.
이 앨범도 한 앨범에서 다섯 곡의 빌보드 싱글 차트 1위곡을 만들어내면서 마이클 잭슨이랑 동급이었다가 확장판 수록곡으로 1위곡 하나를 더 추가해 기록을 세운 앨범이다.

이 앨범 역시 도발과 발랄과 진지와 파격의 중간지점에 자리잡고 있지만, 도덕교과서 정도에 미치지 못해도 바른생활에 근접한 <Fireworks> 덕분에 조금은 착해보인다. 다른 곡들은 어떨까 빠른 길로 가려고 가입한 음원 사이트에 가봤더니 히트곡 대부분을 성인 인증하지 않으면 들려주지 않겠다고 플레이 버튼을 19금 표시로 막아놓았다. 나 가입할 때 성인인증 한 거 아니었나? (그래서 CD를 꺼내오려다 귀찮아져서 이게 핵심이 아니라며 본론으로 가기로 했다.)

가사는 그렇다고 해도 가장 먼저 접하게 되는 앨범 커버아트는 19금 언저리인 건 맞다. 아마 국내제작반은 특정 부분을 가리는 스티커를 쓴 거 같기도 한데, 정확하지는 않다.





그런데 오늘 아침 이 커버아트를 보게 되었다.


Jimmy Fallon 「Blow Your Pants Off」(Warner, 2012)

영화배우이자 가수인 지미 펄론 Jimmy Fallon의 두 번째 앨범.
(※ 가지고 있을 수 없는 커버아트지만, 클릭해 원본 크기로 보기를 해야 하는 수고를 덜어주기 위해 일반 사이즈로 그대로 올렸습니다.)

뜬금없는 이 커버는 도대체 뭔가...... 하며 보다가

이건 케이티 페리를 패러디한 게 분명하다고 확신하게 되었다.
6월에 발표할 앨범이라 그런지 위키에도 앨범 커버를 올려놓지 않았는데, 이 커버아트를 그대로 쓸 확률이 높다. 베낀 건 아니지만 구성도 훌륭하고(!), 익숙한 앨범이 떠오른다면 이미 이 앨범은 커버아트로 성공을 한 셈이니까.

말하자면 이런 식이다.
"당신은 첫 앨범에서 로리타를 베꼈으니, 나는 당신의 커버를 베끼겠소!"
(어쩌면 벗기겠소!일 수도 있다. 사투리는 아니지만 사투리처럼 변형된 발음으로 하면 "벳기겠소!"도 가능하다.)






라고 했는데
조금 더 바라보기만 하면, 이 커버가 영화 '펄프픽션'을 흉내냈다는 걸 쉽게 알 수 있다.
(블로그가 조용해서 댓글 달리지 않은 게 다행. 슬쩍 이 문단과 이미지 추가했음.)





The Cardigans 「Life」(Stockholm Records, 1994)

카디건스도 펄프픽션?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 잠깐! 나와 당신의 아주 작은 개인정보라도 들어가야 한다면 반드시 비밀글에 체크한 후 댓글 남겨주세요.

비밀글 모드

  1. 케이트페리는 엉덩이 부분을 가렸는데, 저 남자 안 가려졌네요 >_< 에잇!
    2012.05.13 10:37
  2. 비밀댓글입니다
    2012.05.31 1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