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짜 커버/스토리



일시 : 2006년 8월 8일 오후 7시
장소 : 서울 홍대 부근 롤링홀

앤드류 W.K. Andrew W.K가 부산국제락페스트벌을 끝내고 서울로 올라와 공연을 했다.
부산락페스트벌 글을 읽다가 관중석으로 뛰어든 앤드류의 사진을 보았기에 조금 더 기대를 했다. (읽으러 가기. 새창열림)
생각보다 재미있을 것 같았다.
올뮤직에서도 앤드류 W.K.의 바이오그래피 첫 줄에 "Not just a party animal but a party guerrilla"라고 썼다. 파티 게릴라라...
예전에 썼듯 아직도 난 앤드류 W.K.의 데뷔 앨범을 듣지 않았다.
그게 공연을 보는 데에 얼마나 지장을 줄까...

앤드류의 공연은 9시가 훨씬 넘은 시간에 시작되었다.
시작과 함께 맨 앞으로 갔기에 몇 명이 공연장에 있었는지 모르겠다.

기대한 만큼 재미있었다.
지금까지 내가 본 공연 중에 두번째 재미있는 공연.

(첫번째?
2000년 10월에 있었던 노 다웃 No Doubt의 내한공연이었다.
배꼽을 잡고 공연을 본 기억. 이때가 처음이었고 아직도 제일 즐거운 공연으로 남았다.
노 다웃 자체는 웃기지 않았는데, 트럼페터를 겸한 춤꾼이 어찌나 웃기던지^^)

앤드류 W.K.의 공연에는 춤꾼 대신 그날 생일이라는 치어리더복의 춤꾼이 나왔다.
생일 축하해줍시다. 외치는 앤드류에 맞춰 모두 축하를 해주고.
아, 춤꾼이라고 해서 진짜 춤을 추는 건 아니다.
공연 처음부터 끝까지 계속 뛸 뿐이다. (노 다웃 때도 그랬다.)

노래를 몰라도 공연을 보는 데는 크게 지장이 없었다.

너무 더워 옷이 다 젖었기에 집으로 돌아가는 11시 20분의 지하철 안에서 소심해졌다.
옆자리에 앉은 분에게 죄송했다.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 잠깐! 나와 당신의 아주 작은 개인정보라도 들어가야 한다면 반드시 비밀글에 체크한 후 댓글 남겨주세요.

비밀글 모드

  1. 부산롹페에 오는 밴드 대부분 서울 클럽공연을 하는거군여 ^^
    2006.08.11 03:20
    • 처음에는 거의 서비스 개념이었는데
      이제는 아예 코스가 된 것 같아요^^
      덕분에 모처럼 재미있는 공연을 봤네요.

      ---------------------

      으... 스킨에 문제가 있어서 백업했다가 댓글만 날렸네요.
      부산 MBC 이야기에 댓글까지 달았는데...
      2006.08.13 01:42
    • ㅋㅋ 그래도 왼쪽 매뉴상의 '최근덧글'에는 보이는데요
      2006.08.13 16:08
    • 저는 안보여요^^
      쉬프트(컨트롤이던가...)+F5 하면 사라질 것 같아요.
      스킨 만지다가 몇 가지 날아가버려서 복원했더니만 댓글이 날아가버렸네요.
      2006.08.13 2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