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듣다

메탈리카 내한공연 2017. 1. 11.

공연명 : Metallica Worldwired Tour 2017 Seoul

때 : 2017년 1월 11일

곳 : 고척 스카이돔


메탈리카 내한공연 오프닝 밴드 베비메탈 BABYMETAL

기대만큼 집중하지 못했다. 너무 멀어서 그랬다고 생각한다. 이렇게나 먼 자리에서 봤다.



본 공연.

아홉시는 되어야 시작할 거야, 라고 생각했는데, 역시나 예상대로다.

단촐한 무대. 미리 찍어온 배경 영상이 아닌 지금 공연중인 밴드의 모습을 거대한 영상으로 보여주며 소리와 함께 관객을 압도했다. 이렇게 멀리서도 그들이 거대해보인다. 스탠딩 관객들은 마치 진격해오는 거인들을 보는 듯했을지도 모를 일.

새 앨범 수록곡으로 시작했는데... 아직 한번 듣고 처박아둔 탓에 따라할 생각도 하지 못했다. 여러 번 들었어도 그랬을 게 분명하다. 사실, 가사 일부를 알고 있던 곡도 따라부르지 않았다. 힘들어. 3/5 정도 지났을 즈음, 그러니까 <Master Of Puppets>가 끝나고 공연장을 나왔다. 같이 간 지인에게 <Enter Sandman>은 듣고 갑시다, 라고 말하지 않아 다행이다. 마지막 곡이었을 줄이야.


고척 스카이돔에서 야구를 처음 본 날 이 블로그에 썼던 "고척 스카이돔, 처음인데 마지막"에서 야구를 보러 이곳에 올 일은 없을 거라고 했다. 공연이야 시끄러운 걸 알고 가는 거라 응원 앰프 소리와 다른 문제라고 했다. 메탈리카 공연을 보고 나니 공연 역시 고척 스카이돔은 처음인데 마지막이 될 것 같다. 귀가 너무 아파.


덧붙임 : 이번 메탈리카 공연 관련해 가장 마음에 들었던 후기와 사진.

[  →  CLICK 클릭]





구일역 가는 중.

저녁 공연을 보고 돌아가는 길은 늘 허하다.




  1. Favicon of https://whitequeen.tistory.com BlogIcon 화이트퀸 편집답글

    고척돔이 집에서 멀었으면 안 갔을 것 같습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s://whiteryder.tistory.com BlogIcon -whiteryder 편집

      이젠 안가, 라고 저도 말하긴 했지만 그래도 보고 싶은 공연이 있으면 가려고 노력은 하겠지요.
      이제 공연도 슬슬 졸업해야 할 시점이라 저렇게 장담했습니다.^^

  2. 겟롹 편집답글

    가볼껄? 이라는 후회도 못해볼 만큼 여유가 없었네요...
    여기저기 후기를 보니 그래도 가볼껄 후회도 생기는데요,

    앨범은 아마존에서 헤드폰 주문하면서 프리오더하고 패키지가 도착하기도 아마존뮤직으로 다운로드 받아서 들어봤네요,

    • Favicon of https://whiteryder.tistory.com BlogIcon -whiteryder 편집

      돈과 시간이 들긴 하겠지만, 적어도 후회는 하지 않았을 거에요. 공연 분위기는 상당히 좋았고요. 그렇지만 너무 멀지요.... 으윽...
      새 앨범은 나쁘지 않은데... 이상하게 또 들어야겠다는 생각을 하기 힘들더라구요. 그래도 한 번이라도 다 들은 게 어디냐, 하면서 언젠가 또 꺼내듣겠지 하고 있네요.
      그나저나, 별 일 없지요? 저는 한 10년을 너무나 똑같이 지내다 보니 어떻게 살고 있는지도 잊고 사네요.

    • 겟롹 편집

      잘 지내는건지 못 지내는건지 구별이 안될만큼 그냥 그렇게 살고 있어서요.... 가끔 연락드리고 해야하는데 바쁘다는 핑계로 넘어가네요, 녀석들이랑 잘 지내시죠? 건강히 잘 지내실꺼다 라고 믿고있습니다

    • Favicon of https://whiteryder.tistory.com BlogIcon -whiteryder 편집

      윽.... 저랑 비슷하게 무심하게 시간만 흘러가는 그런 상태인가요? 어떻게든 바꿔보려고 생각은 하는데 잘 안되네요. 그래도 올해는 해보려고요.
      건강은... 아, 글쎄, 제가, 살이 찌고 있어요. 그렇습니다. 그래도 아픈 데는 없고요! 야옹이들은... 촐랑이는 코딱지가 생길 정도로 사는 게 심심하고 막내 꼬맹이는 처음부터 아픈 녀석이지만 그럭저럭 지내고 있어요.

  3. mikstipe 편집답글

    저는 애초에 스탠딩 표를 사서 갔었는데.... 오셨었군요....
    앞선 시티브레이크 때 공연과 별반 다르지 않겠지... 라 여겼다가 오히려 무대의 카메라 워크와 영상, 레이저까지...
    돔 공연 다운 무대를 본 것 같아서, 하여간 애초의 기대보다 더 좋은 무대를 본 것 같아 돈 아깝지 않았습니다.
    구일역에서 돌아가기는 인천방향이 서울방향보단 훨씬 여유(?)로웠.....;;;;

    • Favicon of https://whiteryder.tistory.com BlogIcon -whiteryder 편집

      귀 아픈 것 빼면 아주 좋았어요. 웬만한 공연은 별로였다는 소리가 어느 정도 나오는데 이번에는 한번도 못 들었을 정도니까요.
      지하철은 조금 일찍 나갔더니 자리가 있더라고요^^ 귀 아파서 조용히 앉아 갔습니다.
      이게 제가 본 올해 첫 공연이자 마지막 공연이 될 것 같네요.

  4. Favicon of http://o0hiroyuki0o.blog.me BlogIcon cecil 편집답글

    사실 메탈리카는 제 세대랑 한참 떨어졌는데 그래도 제 윗세대에서는 메탈을 좋아하시는 분들이 많았던 것 같아요. 아무리 한국에서 록이 비인기 장르라고는 하지만...
    요즘 그나마 한국에서 먹히는 록 음악이 혁오같은 부드럽고 잔잔한 스타일이잖아요? 예전에 인기몰이를 했던 데스메탈이나 스래쉬 메탈이 다시 유행하길 바라는 건 무리더라도 파파로치나 후바스탱크 정도의 얼터너티브 메탈 정도만 다시 인기를 끌었으면 좋겠어요.

    • Favicon of https://whiteryder.tistory.com BlogIcon -whiteryder 편집

      음... 돌아가는 판을 보면 아마도 데스나 스래쉬가 우리나라에서 다시 유행할 가능성은 거의 없어보여요. 공연도 진행하기 어렵고, 음반도 거의 나오질 않으니... 페스티벌에 한두 밴드가 끼어 나오는 것 정도가 가능성 있는 시나리오일 거 같아요.
      메탈리카라면 아직은 최고지요^^

푸터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