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말하다

태터 시작하다..

가입형 블로그를 떠나지 못하는 이유가
싸이의 일촌은 아니더라도
온라인으로 맺은 소중한 인연의 끈을 놓지 못하기 때문인 경우가 많다.

그렇지만 그 인연이라는 것도, 내 경우에는, 2,  3년을 끌고 가다보니 무.척. 버거워졌다.

내가 운영했던(그리고 지금도 여전히 존재하는) 블로그는
나와 동거하는 고양이 두 녀석의 이야기를 쓰려고 시작한 것이었다.
고양이 때문에 많은 분을 알게 되었고 그분들은 항상 친근한 글들을 남겨주곤 했다.
그렇지만 고양이가 전부였다.
음악 이야기를 간간이 쓰거나 블로그 생활에 대한 생각을 이야기하면 전혀 반응이 없었다.
무반응은 신경 쓰지 않는다.
다만 그곳은 고양이 이외에는 서로 나눌 것이 없는 공간이 되었다는 것이 아쉬웠다.

그럴 바에야 다른 공간을 찾자고 생각했고
우연히 태터 홈에서 tatterhome.com을 무료로 분양해준다는 포스트를 읽고 덜컥 신청했다.
그래서 이렇게 첫글을 쓰는 중이다.
(지금은 tistory.com 계정으로 모든 자료를 옮겨왔고, 계속 유지하는 상태.)

난 음악을 좋아한다.
그.렇.지.만.
배워보겠다고 구한 기타는 구석에 처박혀 있고,
사놓고 듣지도 않은 채 먼지만 쌓이는 음반도 계속 늘어간다.
아주 친한 경우가 아니면 음악 이야기는 아예 꺼내지 않는 편이다.

그걸 여기서 해보려고 하는 중이다.
내가 좋아하는 가수 토리 에이모스 Tori Amos를 위한 공간이면서
세상의 모든 음악을 이야기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봐야겠다.

적.어.도. 이 공간은 3일은 유지할 수 있을 게다.
이제 작심삼일은 사전에서 지울까? 하하.

"취향에 관해서는 논쟁하지 말라."

헤겔 선생은 정말 위대하다.
이토록 멋진 명언을 남겼으니.
이 블로그 안에서는 나도, 그리고 당신도, 이것만은 꼭 지켰으면 좋겠다.

'> 말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폴 매카트니는 이렇게 말했다...  (2) 2006.04.01
태터... 오늘 배운 두가지 교훈  (6) 2006.03.31
그곳에 가고 싶다..  (4) 2006.03.29
하늘공원, 그날도 흐린...  (0) 2006.03.24
태터 시작하다..  (8) 2006.03.08
  1. 편집답글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whiteryder.tatterhome.com/ BlogIcon whiteryder 편집

      꼭 그렇게 해야만 한다는 건 아니에요.
      그게 조금, 아주 조금, 더 좋다는 것이라는 말이었어요.
      괜한 말씀 드렸나봐요. 핫.
      고마워요.
      (답글에 비밀글 체크가 없어서 숨기지도 못하네요. 하하.)

  2. Favicon of http://minmelody.tatterhome.com/ BlogIcon 선율 편집답글

    그렇죠, 취향에 관해서는 논쟁하지 말라.
    태터홈에서 댓글 다신 거 눌러서 놀러왔습니다 :D
    여긴 이글루처럼 링크를 걸 수 없어서 슬프네요.T_T

    • Favicon of http://whiteryder.tatterhome.com/ BlogIcon whiteryder 편집

      태터홈에서 친절한 설명 고맙습니다.
      정말 정신이 없나봐요. 메뉴는 웬만해서는 다 보는데 왜 그게 안보였는지.

      링크 대신 RSS를 이용하세요~
      관리자 화면속에 있는데, 그걸 써보니 재미있네요.
      전에는 blogline이라는 걸로 썼는데, 안에 있는 것이 더 편해요.

  3. Favicon of http://moongsiri.tistory.com BlogIcon 딸기뿡이 편집답글

    나는 ryder님이 대놓고 이야기하는 음악 얘기도 좋고, 다른 수단을 통해 꼬리에 꼬리를 물어 하게되는 음악 얘기 다 좋아요. 그리고 음악 없이 곁들인 일상 이야기도 좋고요. 고양이 이야기가 보고 싶은 것도 솔직한 심정이지만요. 서로 마음을 나눈다는 게 처음에는 작은 소통거리로 시작하지만, 원래 알면 알수록 무슨 이야기를 풀어 놓아도 귀 기울이게 되는 거 아니겠어요. 취향 존중 역시 제 모토니까. 저는 말하는 것도 좋아하지만, 듣는 것도 좋아하는 사람이거든요. ryder님이 인정해주셨다시피 제 관심분야는 무한덕후니까요! 잘 주무셔요!

    • Favicon of http://whiteryder.tistory.com BlogIcon whit*ryder 편집

      2년도 넘은 글에 댓글이 달렸어요!! ^^ 고마워요~
      그러고 보니 여기서도 2년이 넘었네요. 쓴 글은 거의 없지만요^^
      고양이는요... 우리 돼지고양이들, 지메일 반짝반짝 테스트 삼아 메일로 보낼까요? 하핫. 아이쿠 그런데 정말 돼지들이예요...

    • Favicon of http://moongsiri.tistory.com BlogIcon 딸기뿡이 편집

      저 진짜 진짜 휑한가봐요! 네!!!!!!!!!!!!!!!!!!!!!!!!!! 테스트 좋아요! 포동포동한 녀석들이로군요! 너무 좋아요! 테스트 기다리겠나이다! 크크~

    • Favicon of http://whiteryder.tistory.com BlogIcon whit*ryder 편집

      비 오는 데도 나가게 해달라고 앵앵거려서 문 열어줬더니
      며칠 못 나간 게 한이 맺혔는지 비 맞으면서도 옥상으로 올라가네요^^
      제 눈에 안경이라고... 돼지여도 좋아요~! ^^ 사진 좀 정리해봐야겠네요.

푸터바